철도공단, 철도시설물 CCTV 확대 설치

2022년까지 300억 투입, 고화질 영상 확보

가 -가 +

장병극 기자
기사입력 2020-11-23 [14:53]

▲ 금정역 3,4번 승강장 모습(=자료사진)  © 철도경제

 

[철도경제=장병극 기자] 국가철도공단은 승강장, 대합실, 터널, 교량 등 주요 철도시설물에 대한 영상감시장치(CCTV) 확대 설치공사를 시행한다고 지난 20일 밝혔다.

 

이번 설치공사는 유동인구가 많은 승강장, 대합실 등 역사 내 상황을 면밀히 파악하여 철도이용객의 안전을 도모하고, 터널, 교량 등 위험지역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해 시행된다.

  

공단은 경부선 금정역, 경부고속선 광명터널 등 약 700개소에 대하여 ’22년 5월까지 총사업비 300억원을 투입하여 200만 화소 이상의 고화질 영상을 확보할 계획이다.

 

김상균 이사장은 “영상감시장치 확대 설치를 통해 철도이용객의 안전은 물론 주요구조물 등의 안전설비를 지속적으로 확충하여 사각지대에 대한 안전사고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장병극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철도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